[화보]‘성접대 의혹’ 승리, 경찰 출석

입력 2019-03-14 14:56:00
프린트
크게보기


그룹 빅뱅 승리(본명 이승현)가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철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승리는 "국민 여러분과 주변에서 상처받고 피해받는 모든 분께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했다.
한편, 승리는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겁됐다.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