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마마무, 신곡 ‘칠해줘’로 2018년 본격 활동 신호탄

입력 2018-01-04 09:07:00
프린트

[공식] 마마무, 신곡 ‘칠해줘’로 2018년 본격 활동 신호탄

마마무가 신곡 '칠해줘'를 공개하고 2018년 활동의 신호탄을 쏜다.

마마무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2018 오프닝 싱글 '칠해줘'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칠해줘'는 사랑의 설렘과 열정, 이별의 다양한 감정을 화이트, 옐로우, 블루, 레드라는 네 가지 컬러로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피아노 선율로 시작해 후반부로 갈수록 웅장한 스트링과 파워풀하면서도 애절한 마마무의 보이스가 더해져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 마마무 멤버들은 저마다의 개성을 살린 컬러를 자신만의 보이스로 표현해내며 뛰어난 곡 해석력을 보여줬다. 특히, 마마무에서 랩을 담당한 문별이 이번에 보컬로 변신, 그간 감춰줬던 보컬 실력을 뽐내며 새로운 매력을 드러냈다.

이번 마마무의 신곡 '칠해줘'는 태연, 현아, B.A.P를 비롯해 Little Mix, Olly Murs 등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의 앨범에 참여한 히트 작곡가 Peter Wallevik를 포함한 5명의 프로듀서가 함께 협업했다.

마마무는 이번 2018 오프닝 싱글 '칠해줘'를 통해 한 해 동안 그려 나갈 활동의 첫 밑그림을 그리며, 2018년의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칠해줘'를 시작으로 앨범 및 방송 활동뿐만 아니라 국내를 비롯해 해외에서 공연을 계획하며 '공연형 아티스트'로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 줄 계획이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