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연기 권태기無 ,짝사랑하는 것처럼 평생할 듯” [화보]

입력 2018-04-25 09:13:00
프린트
크게보기

박민영 “연기 권태기無 ,짝사랑하는 것처럼 평생할 듯” [화보]

배우 박민영이 고혹적인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안방복귀 준비를 마친 박민영이 패션지 에스콰이어와 함께 화보를 진행한 것. 화보 속 박민영은 아름다운 비주얼과 몽환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한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박민영은 “배우 생활에 권태기가 한 번도 안 온 걸 보면 내가 연기를 되게 좋아하는 것 같다. 짝사랑하는 건가 하는 생각이 든다. 오히려 시간이 지날수록 연기는 평생 하겠구나 싶다”고 밝했다.


박민영의 화보와 진솔한 이야기들은 에스콰이어 5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