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타 에리카, 이 구역의 청순 장인 [화보]

입력 2018-11-14 16:47:00
프린트
크게보기

카라타 에리카, 이 구역의 청순 장인 [화보]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의 화보 B컷과 영상이 공개되었다.

14일 BH엔터테인먼트의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계정을 통해 카라타 에리카의 사진과 영상이 공개된 것. 지난 부산국제영화제 기간에 DAZED KOREA와 화보 촬영을 진행한 카라타 에리카는 청초한 모습은 물론, 펑키한 컨셉까지 두루두루 소화하며 독보적인 미모를 드러냈다.

카라타 에리카는 첫 주연을 맡은 영화 ‘아사코I&II’로 칸 국제 영화제와 부산 국제 영화제에 초청된 바 있다. 그녀는 인터뷰를 통해 “첫 영화가 세계로 뻗어나가는 걸 지켜보고 경험하는 일은 기쁘기도 하고 놀랍기도 하다”라고 감격적인 소감을 전했다.

또한 사진 찍기가 취미인 카라타 에리카는 “어릴 적부터 필름 카메라로 사진 찍는 걸 좋아했다. 사진을 찍고 찍히는 건 사람과 사람의 관계라고 생각한다. 행복한 마음으로 좋아하는 사람들을 찍고 싶고, 셔터를 누를 때마다 이 순간을 놓치고 싶지 않다는 생각을 한다”고 말하며 화보 작업과도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는 사진이라는 매개체에 대한 본인의 진솔한 생각을 드러내기도 했다.

함께 공개된 영상에서는 화보 촬영장의 비하인드를 엿볼 수 있다. ‘Idle Moments’라는 컨셉으로 제작된 영상 속 카라타 에리카는 시종일관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꽃미모의 정석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한시도 뗄 수 없게 만든다.

이처럼 청순미의 대명사로 대중의 화제를 모았던 카라타 에리카는 한 스마트폰 모델로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고, 가수 나얼 ‘기억의 빈자리’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이끌었다. 최근 가수 넬(NELL)의 신보 ‘행복했으면 좋겠어’의 뮤직비디오 티저에 출연해 싱그러운 매력을 발산하기도 한 카라타 에리카는 지난해 BH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체결한 뒤 한국 활동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출처: 김영준 포토그래퍼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