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에스트로’ 김동현, 티볼트 구티와 UFN110 라이트급 대결 예정

입력 2017-04-21 16:05:00


[동아닷컴]

종합격투기 단체 UFC가 21일 ‘마에스트로’ 김동현이 프랑스 출신 티볼트 구티와 6월 11일 뉴질랜드 오클랜드 벡터 아레나에서 열리는 UFC 파이트 나이트에서 라이트급 경기를 가질 예정이라고 발표하였다.

한편, UFN110 메인 이벤트로는 뉴질랜드 출신인 ‘슈퍼 사모안’ 마크 헌트와 ‘검은 야수’ 데릭 루이스의 헤비급 대결이 예정되어 있으며 이 밖에도 데릭 브런슨과 다니엘 켈리가 미들급 맞대결을, 조셉 베나비데즈와 벤 은구옌이 플라이급 대결을 갖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