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시즌 첫 골 폭발’… 토트넘, 도르트문트에 챔스 첫 승

입력 2017-09-14 07:25:00

손흥민.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부상에서 회복한 ‘손세이셔널’ 손흥민(25, 토트넘 훗스퍼)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시즌 첫 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웸블리스타디움에서 열린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의 2017-18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H조 리그 첫 경기에서 득점에 성공했다.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전반 4분 왼쪽에서 공을 받아 상대 수비수들을 제치고 골문까지 치고 들어가 침착하게 슈팅해 도르트문트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이번 골로 챔피언스리그 본선 조별리그 통산 다섯 번째 골을 기록했다. 이는 박지성의 4골을 넘은 한국인 최다골 신기록.

또한 손흥민은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9경기에서 7골을 터뜨리며, 다시 한 번 도르트문트 킬러임을 입증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선제골 등을 앞세워 도르트문트에게 3-1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전반 11분 안드리 야르몰렌코에세 동점골을 내줬다.

하지만 토트넘은 전반 15분 해리 케인이 상대 수비수 두 명을 제치고 골을 넣어 2-1로 다시 앞서갔다.

이어 토트넘은 후반 15분에는 케인이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패스를 받아서 한 골을 더 추가해 경기를 3-1 승리로 마무리했다.

경기 후 손흥민은 현지 인터뷰를 통해 "매우 어려운 경기였다. 우리를 괴롭혔던 웸블리 징크스에서 벗어났다“고 전했다.

이어 손흥민은 “이 흐름이 계속되길 희망한다. 도르트문트는 높은 점유율을 가져갔지만 우리가 효율적으로 공략했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