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서울Kixx-밀레’ 공식파트너 체결

입력 2017-10-13 08:24:00


[동아닷컴]

여자배구 GS칼텍스서울Kixx와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가 2017~2018시즌부터 2시즌동안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

GS칼텍스서울Kixx와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한 밀레는 1921년에 탄생한 오랜 역사를 가진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로 배구를 통하여 스포츠팬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됐다. 최근 많은 관심으로 여자배구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밀레는 서울을 연고로 하는 여자배구 전통의 명문 GS칼텍스서울Kixx와의 파트너십 체결에 큰 만족을 보이고 있다.

지난 9월 천안에서 열린 컵대회에서 전승으로 우승을 차지하며 이번 정규시즌에서 좋은 성적이 기대되는 GS칼텍스서울Kixx는 밀레와의 스폰서십 계약체결로 새로운 유니폼을 입고 2017~2018 V-리그 우승에 도전하게 됐다.

GS칼텍스서울Kixx와 밀레는 선수 유니폼 및 훈련용품 지원에서 한발 더 나아가 GS칼텍스서울Kixx 홈경기 시 팬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 온라인을 통한 팬들과의 커뮤니케이션, 배구를 통한 지역활동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하여 배구팬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만들 예정이다.

밀레 브랜드사업본부 정재화 전무는 “이번 후원을 계기로 배구의 건강하고 역동적인 이미지와 연결되어 밀레가 등산에만 국한되지 않은 토털 레저 활동에 적합한 브랜드로 이미지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밀레는 탄탄한 기술력을 보유한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로서, 밀레의 노하우가 집약된 제품을 통해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