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토토 스페셜 40회차 중간집계

입력 2018-05-17 13:07:00
프린트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18일 열리는 2018시즌 KBO리그 프로야구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40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참가자의 49.65%가 롯데-두산(3경기)전에서 홈팀 롯데의 우세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이어 두산의 승리는 36.20%를 기록했고, 양팀의 같은 점수대 예측은 14.15%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상에서는 롯데(6~7점)-두산(4~5점)이 6.46%로 1순위를 차지했고, 롯데(6~7점)-두산(2~3점)이 6.18%, 롯데(4~5점)-두산(2~3점)이 4.57%를 차지해 그 뒤를 이었다.

리그 순위에서는 두산이 높은 위치를 차지하고 있지만, 최근 롯데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개막전부터 7연패를 기록하며 침체됐던 롯데는 지난달 25일에 최하위를 벗어났고, 이후 꾸준한 상승세를 기록하며 리그 4위(16일 기준)까지 올라왔다.

롯데의 상승세에는 이대호와 손아섭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들의 고른 활약이 뒷받침되고 있다. 이를 증명하듯 롯데는 4월20일부터 지난 13일까지 SK, KT, 한화 KIA, SK, LG, KT를 상대로 위닝시리즈를 이어가고 있고, 최근 6경기에서도 5승1패를 기록하는 등 지속적으로 좋은 경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물오른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는 롯데가 홈팬들의 열광적인 응원에 힘을 얻는다면, 리그 최강자 두산을 상대로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는 가능성이 높다.

KT-NC(1경기)전에서는 NC 승리 예상이 45.9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KT 승리 예상(41.80%)과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2.27%)의 순으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KT(4~5점)-NC(6~7점)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KIA-SK(2경기)전에서는 SK 승리 예상이 44.80%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였다. 반면 KIA 승리 예상은 38.52%를 기록했고,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은 16.68%로 가장 낮았다. 양팀의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KIA(2~3점)-SK(6~7점)이 6.72%로 가장 높게 집계됐다.

한편 야구토토 스페셜 40회차 게임은 18일 오후 6시20분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스포츠동아]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