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하이, 4년만의 홍콩-대만 단독 콘서트 성료

입력 2019-07-01 07: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그룹 에픽하이(Epik High)가 홍콩과 대만의 여름밤을 뜨겁게 달궜다.

에픽하이(타블로, 투컷, 미쓰라)는 지난달 27일 홍콩 Rotunda2, KITEC에서 ‘2019 EPIK HIGH IN HONGKONG’, 29일 대만 타이페이 Legacy MAX에서 ‘2019 EPIK HIGH IN TAIPEI’를 열고 관객들과 만났다.

‘EPIK HIGH ASIA TOUR PARADE 2014’ 이후 약 4년 만에 홍콩과 대만에서 단독콘서트를 개최한 에픽하이는 특유의 유쾌하고 화끈한 공연으로 현지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부응했다.

이번 콘서트에서 에픽하이는 지난 3월 발매와 동시에 음원사이트 올킬을 했던 새 앨범 ‘sleepless in __________’ 타이틀곡 ‘술이 달다’를 비롯해 해외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은 히트곡 무대들을 연달아 펼치며 객석을 열광시켰다.

홍콩과 대만 콘서트를 마친 후 에픽하이는 “4년 만의 방문임에도 더욱 열렬한 성원을 보내준 현지 관객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홍콩과 대만 콘서트의 열기를 호주 콘서트와 소극장 콘서트 ‘현재상영중 2019’에서도 고스란히 이어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올해 ‘2019 유럽투어(2019 EPIK HIGH EUROPEAN TOUR)’와 ‘2019 북미투어(2019 EPIK HIGH NORTH AMERICAN TOUR)’에 이어 홍콩, 대만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에픽하이는 이달 18일과 19일 멜버른, 시드니에서 호주 콘서트 ‘2019 EPIK HIGH IN AUSTRALIA’를 개최하며 글로벌 공연 강자다운 행보를 이어간다.

이어 오는 8월 2일부터 4일, 9일부터 11일까지 소극장 콘서트 ‘현재상영중 2019’를 개최하고 국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사진 = ㈜ 모티브프러덕션 제공]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