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검블유’ 임수정→전혜진, 화기애애 현장 비하인드 大공개

입력 2019-07-01 10:0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검블유’ 임수정→전혜진, 화기애애 현장 비하인드 大공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극본 권도은 연출 정지현 권영일)가 임수정-장기용-이다희-전혜진의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틸컷을 공개했다.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 제작진이 줄임말 표기 요청)는 첫 방송 이후 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주 방송에서는 기발한 전략 마케팅을 연이어 성공시킨 포털 사이트 ‘바로’가 업계 1위 ‘유니콘’과의 점유율 차이를 좁혀가며 긴장감 넘치는 포털 전쟁을 펼쳐가는 상황. 또한, 걸크러시 3인방 배타미(임수정), 차현(이다희), 송가경(전혜진)의 각기 다른 3색 로맨스가 궤도에 올라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처럼 갈수록 더 재미있어지는 ‘검블유’가 꿀잼 드라마로 탄생한 비결에는 촬영 기간 동안 돈독해진 배우들의 끈끈한 팀워크와 매순간 웃음꽃이 만발하는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 분위기가 주요했다는 후문. 오늘(1일) 공개된 스틸컷에는 현장 곳곳에서 환한 웃음을 터뜨린 임수정-장기용-이다희-전혜진의 모습이 포착, 보는 이들까지 절로 미소 짓게 한다.

포털 업계 최고의 승부사 배타미로 걸크러시 캐릭터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임수정. 커리어 우먼의 매력을 확실하게 보여주는 극중의 모습처럼 촬영에 임할 때는 대단한 연기 열정으로 현장을 이끌어가지만, ‘컷’소리가 나면 만면에 띄우는 사랑스러운 미소가 그녀의 트레이드마크라고. 그런가 하면 수요일, 목요일 밤의 설렘을 책임지는 직진남 박모건 역의 장기용은 언제 어디서나 미소를 잃지 않는 현장의 분위기 메이커다.

아름다운 외견과 화끈한 성격, 그런데 막장드라마 마니아라는 독특한 설정의 차현을 완벽하게 소화해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주는 이다희는 특유의 시원시원한 웃음으로 함께 연기하는 배우는 물론이고, 스태프들에게까지 건강한 에너지를 선사한다. 또한, 전혜진은 고상하고 기품 있는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유니콘의 대표이사 송가경으로 변신, 미소를 보여주는 일이 드문 극중의 모습과는 달리 현장에서는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소탈한 미소로 촬영장을 훈훈하게 물들이고 있다.

제작진은 “촬영은 진지하게, 그러나 카메라가 꺼지는 순간에는 유쾌한 웃음을 터뜨리는 배우들이 이끌어가는 ‘검블유’ 현장은 서로를 향한 따뜻한 배려가 가득하다”라면서, “에너지 넘치고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에서 배우와 스태프들이 즐겁게 만들어낸 ‘검블유’의 앞으로의 이야기에도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한다”고 전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