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노트10, 8월 7일 미국서 공개

입력 2019-07-02 14: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의 대화면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 내달 미국에서 공개된다.

삼성전자는 2일 글로벌 파트너사와 미디어에 갤럭시 스마트폰 신제품 언팩 행사 초대장을 발송했다. 이번 행사는 8월 7일 오후 4시(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8월에도 같은 행사장에서 ‘갤럭시노트9’을 공개한 바 있다.

이번에 발송한 초대장은 S펜과 카메라 렌즈를 강조했다. S펜과 카메라렌즈를 일렬로 위치시켜 전체적으로 느낌표(!)를 연상시키는 이미지를 넣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노트10은 베젤(테두리)을 최소화하고 디스플레이 상단 가운데 카메라 구멍을 위치시킨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를 갖췄다.

또한 카메라와 연관된 S펜의 새 기능도 넣을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선 삼성전자가 카메라를 단 S펜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는 점에서 S펜에 카메라 기능을 추가했을 것이란 전망도 내놓고 있다. 한편 갤럭시노트10은 공개 뒤 사전 예약을 거쳐 8월 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