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박봄 “하드캐리 1위? 많은 것을 풀어야 하나” 의미심장

입력 2019-07-02 20:4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디오스타’ 박봄 “하드캐리 1위? 많은 것을 풀어야 하나” 의미심장

‘비디오스타’ 박봄이 하드캐리 게스트 1위로 지목됐다.

2일 밤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151회에서는 박봄 유빈 전지윤 송지은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우리가 사랑한 소녀들’ 특집으로 꾸려졌다.

이날 게스트들은 ‘하드캐리할 스타’ 1위로 박봄을 꼽았다. 이에 박봄은 “내가 하드캐리하려면 많은 것을 풀어야 하나”면서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었다.

이에 MC 산다라박은 ‘야망MC’ 머리띠를 쓰고 “내가 먼저 스스로 털고 이분들도 털겠다”고 의욕을 보였다. 그러면서 자신의 키워드로 ‘#시한폭탄’ ‘인생의 걸림돌’ 등을 언급했다. 전지윤이 “나는 정말 털 게 없다”고 자신만만했지만 유빈은 “나도 그런 줄 알았는데 있더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