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X 추신수, LAA전 1번-DH… 안타 행진 재개 노려

입력 2019-07-03 06: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추신수.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최근 2경기에서 모두 안타를 때리지 못한 ‘추추트레인’ 추신수(37, 텍사스 레인저스)가 안타 행진 재개에 도전한다.

텍사스는 3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에 위치한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LA 에인절스와 홈경기를 치른다.

이날 텍사스는 테이블 세터에 지명타자 추신수-중견수 델리노 드쉴즈를 배치했다. 중심 타선에는 유격수 엘비스 앤드러스-좌익수 조이 갈로-우익수 노마 마자라.

이어 하위 타선에는 3루수 로건 포사이드-2루수 루그네드 오도어-1루수 로널드 구즈먼-포수 제프 매티스. 선발 투수는 마이크 마이너.

이에 맞서는 LA 에인절스는 왼손 호세 수아레즈를 선발 투수로 내세운다. 수아레즈는 추신수와의 맞대결 경험이 없다.

추신수는 최근 2경기에서 안타를 때리지 못했을 뿐 아니라 6경기에서 3안타를 기록한는데 그치며 타격 성적이 하락세에 있다.

한편, 이날 경기에 앞서 양 팀은 지난 2일 사망한 타일러 스캑스를 애도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스캑스는 호텔방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