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트’ 치열 액션+섬세 미장센, 비하인드 스틸 6종 공개

입력 2019-07-03 09: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비스트’ 치열 액션+섬세 미장센, 비하인드 스틸 6종 공개

영화 '비스트'가 생생한 현장의 모습을 담은 비하인드 스틸 6종을 공개한다.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의 쫓고 쫓기는 범죄 스릴러물이다.

먼저, 형사와 범죄자들의 치열한 접전이 펼쳐진 창신 아파트 장면의 비하인드 스틸은 실제 사건 현장에 있는 듯한 생생한 긴장감이 전해져 흥미를 더한다. 이 장소는 스산한 분위기는 물론 규모감 있는 액션을 담기 위해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며 적합한 장소를 찾아낸 제작진의 노력이 있었다는 후문이 전해져 더욱 기대를 높인다. 이어, 숨 막힐듯한 긴장감을 선사하며 관객들 사이에서 명장면으로 회자되고 있는 한수의 탄두 교체 장면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스틸 속 장갑을 낀 채 탄두를 줍고 있는 한수의 모습은 금방이라도 누군가 들이닥칠 것 같은 아슬아슬한 긴장감을 형성해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더불어 법과 원칙을 중요시하는 성격 탓에 후배 형사들이 따르지 않는 민태(유재명)의 색다른 모습이 담긴 스틸도 공개돼 눈에 띈다. 마약반에서 전출 나와 새롭게 팀에 합류한 형사 미영(이상희)이 민태와 함께 활짝 웃고 있는 모습은 훈훈한 선후배 케미를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화기애애하고 활력 넘치는 촬영 현장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져 눈길을 끈다.

또 한수에게 위험한 거래를 제안한 마약 브로커 춘배(전혜진)는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어 눈길을 끈다. 스모키 메이크업과 피어싱 등의 파격적 비주얼은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해 영화 속 춘배의 활약에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한수의 패기 넘치는 강력반 후배 종찬(최다니엘)은 대규모 액션을 담은 창신 아파트에서 범죄자들과의 접전을 앞둔 일촉즉발 위기 상황에서도 강렬한 눈빛을 잃지 않고 있어 열혈 형사로 변신한 그의 모습에 궁금증을 자극한다.

마지막으로 한수와 그의 오랜 정보원 오마담(김호정)의 은밀한 만남이 이루어지는 ‘레드 바’ 스틸은 채도 높은 붉은빛과 보랏빛의 컬러들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비밀스러움을 더욱 강조하는 동시에 제작진의 노고가 담긴 섬세한 미장센을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스트'는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