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탐정’ 이기우 “동갑 봉태규와 호흡 좋아, 박진희와의 세번째”

입력 2019-07-03 15: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닥터탐정’ 이기우 “동갑 봉태규와 호흡 좋아, 박진희와의 세번째”

SBS ‘닥터탐정’에서 야망 있는 재벌 3세 최태영 역을 맡은 이기우의 캐릭터 소개 영상이 공개됐다.

오늘(3일, 수) 공개된 영상에서는 이기우가 자신의 배역을 소개하고 드라마와 관련된 여러 가지 질문에 답했다. 먼저 이기우는 재벌 기업 TL의 황태자 최태영이라는 캐릭터에 대해 “대기업의 재벌 3세지만 그냥 돈만 많고 권력만 가진 게 아니라, 이혼한 아픔을 견뎌내고 있는 싱글 대디로서의 모습도 가진 인물”이라고 설명하며 그가 선보일 매력적인 악역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또 역할을 위해 특별히 신경 쓰고 있는 부분이 있냐는 질문에는 “’최곤(박근형 분)과 닮은 포커페이스’라는 지문이 있는데, 그 부분을 살릴 수 있는 절제된 표정 연기에 신경 썼다. ’어떻게 하면 좀 더 나쁜 놈으로 보일 수 있을까, 좀 더 냉철 해 보일 수 있을까’하는 점들을 고민하고 준비했다”고 밝혔다.

다른 배우들과의 호흡에 대해서는 “가장 많은 촬영을 함께 하는 박진희 선배님은 이미 10년 전에 처음 만나 벌써 세 작품 째 같이 하고 있다. 평소 누나라고 부를 정도로 남매 같은 사이다. 또 봉태규 씨는 함께 하는 작품은 처음이지만 동갑이다 보니 부담 없이 이야기하고 토론한다”고 답하며 화기애애한 촬영장 분위기를 전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이기우는 “’닥터탐정’은 시사 프로그램이나 뉴스를 통해 접했던 여러 가지 사건 사고, 그 중에서도 거대 기업과 권력 속에서 은폐되고 있는 이야기들을 다룬다”며 “우리가 이미 알고 있는, 혹은 미처 몰랐던 아픈 사연에 공감하고, 사회적 약자들을 배려할 수 있는 성숙함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는 멋진 드라마”라고 설명하며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7월 17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수목드라마 ‘닥터탐정’(극본 송윤희/연출 박준우)은 산업현장의 사회 부조리를 통쾌하게 해결하는 닥터탐정들의 활약을 담은 사회고발 메디컬 수사극이다. 시사 교양 프로그램으로 활약한 박준우PD가 연출하는 사회 고발 드라마로 차별화된 리얼함과 디테일이 담긴 박진감 넘치는 작품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는 7월 17일(수)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