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문희준 “조세호 자리 노린다” 유라인 가입 신청

입력 2019-07-04 09: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해투4’ 문희준 “조세호 자리 노린다” 유라인 가입 신청

유재석을 향한 문희준의 팬심(心)이 폭발한다.

4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존버는 승리한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연예계 대표 장수 스타 임하룡, 김경식, 김태균, 문희준, 장수 꿈나무 강아랑이 출연해 장수 비결에 대한 모든 것을 밝힌다.

특히 원조 예능돌 문희준의 출연이 눈길을 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도 문희준은 유재석에 대한 팬심을 예능으로 승화시키며 빵빵 터지는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먼저 문희준은 과거 유재석 결혼식에 본인 대신 어머니를 보냈던 일화를 털어놔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에 유재석은 “사실 그 때 문희준 씨와 연락하는 사이가 아니었다. 초대하지 않았는데 참석했던 것”이라고 폭탄 발언을 해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문희준이 초대받지 않은 결혼식에 어머니를 대신 보낸 사건의 전말은 무엇일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이런 가운데 문희준이 유재석을 종교와 비유해 이목을 모으기도. 그는 “예능을 가르쳐준 강호동은 아버지, 좋아하는 사람은 유재석 형님”이라고 밝히며 “종교는 불교지만 믿는 것은 유느님”이라고 덧붙여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고.

이렇듯 뜨거운 팬심을 드러낸 문희준은 유재석과 다양한 방송을 같이 하고 있는 조세호에 대한 질투심까지 불태웠다는 후문. 조세호의 자리를 노리던 문희준이 “조세호 씨는 항상 한결같지만, 저는 빠졌다 늘었다 한다. 요요가 계속 오기 때문에 신선한 재미가 더 있을 것”이라고 깜짝 포부를 밝혀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고 한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