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제로백(100) 구매 프로그램’ 출시

입력 2019-07-04 09:4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기아자동차가 경차 모닝에 한해 파격적인 100개월 할부 프로그램을 적용하는 ‘제로백 구매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선수율 제한을 두지 않고 100개월 동안 4.9%의 고정 금리를 적용하며, 50개월 이후부터는 중도 상환 수수료를 완전히 면제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유예형 할부 방식과 일반형 할부 방식을 결합시켜 고객의 월 납입금 부담을 대폭 축소시켰다. 구매 프로그램을 통해 차량을 구입할 시 1~50개월 동안은 차량가의 50%를 유예한 뒤 50%의 할부원금 상환 및 유예금 이자 납입만을 진행하고, 51~100개월 동안 남은 유예금 50%를 원리금 균등 상환 방식으로 납입할 수 있다. 제로백 구매 프로그램을 적용해 ‘모닝 1.0 가솔린 베이직 플러스 트림’(965만원)을 구입할 경우 1~50개월 동안은 달마다 약 13만 원을, 51~100개월 동안은 달마다 약 11만 원을 납입하면 된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