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연’ 예지원 “조동혁과 격정 키스신?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

입력 2019-07-04 14: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세연’ 예지원 “조동혁과 격정 키스신?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예지원이 조동혁과의 키스신에 대해 말했다.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는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이하 ‘오세연’)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주연배우 박하선, 이상엽, 예지원, 조동혁, 정상훈, 최병모 그리고 김정민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예지원은 “작품을 읽고 원작을 봤다. 정말 재밌더라. 그리고 무섭기도 했다. 근데 원작은 일본 정서에 맞게 잘 푼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배우들도 정말 훌륭하게 잘 하셨다. 우리 작품은 인물들이 왜 그렇게 됐는지 한국적으로 친절하고 지루하지 않게 풀어져 있다. 최병모, 정상훈 씨가 많이 나오신다. 이 분들이 너무 호감이셔서 걱정했다. 근데 연기를 하시면 정말 잘 하시더라. 연기를 하면서 배우들을 살펴볼 수밖에 없었다”라며 조동혁과의 키스신에 대해서는 “드라마로 확인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조동혁은 “굉장히 개성이 넘치시는 분인데, 멜로를 해야 해서 걱정도 되고 기대도 됐다. 촬영장에 오시는 예지원 씨의 모습은 여자여자 하셨다. 덕분에 촬영을 잘 하고 있다. 어려웠던 신들도 무사히 소화했다”고 말하며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금기된 사랑으로 인해 혹독한 홍역을 겪는 어른들의 성장드라마. 2014년 일본 후지TV에서 방영된 인기드라마 ‘메꽃, 평일 오후 3시의 연인들’을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오는 5일 금요일 오후 11시 첫 방송.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