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故 전미선 생전 마지막 미공개 인터뷰 공개

입력 2019-07-05 09: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연예가중계’ 故 전미선 생전 마지막 미공개 인터뷰 공개

오늘 5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KBS2 생방송 ‘연예가중계’에서는 ‘아름다운 배우’ 故 전미선의 마지막 미공개 인터뷰를 공개한다. 또한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의 톰 홀랜드&제이크 질렌할, ‘썸을 부르는 남자들’ 이수근&피오, 연기 神! 배우 유해진, 류준열, 조우진도 만나본다.


먼저, 안타깝게 우리 곁을 떠나 별이 된 배우 故 전미선의 생전 마지막 미공개 인터뷰를 시청자들과 나누며 추모할 예정이다. 갑작스러운 비보가 전해지기 하루 전, 영화 ‘나랏말싸미’ 개봉을 앞두고 ‘연예가중계’ 인터뷰를 통해 환한 미소를 보였던 故 전미선. 이후 ‘연예가중계’와 ‘베테랑’ 코너 촬영이 잡혀있던 터라 더더욱 안타까움을 더했다. 이에 ‘연예가중계’는 명배우 故 전미선의 30년 연기 인생과 마지막 발자취를 조명한다. 또한 생전 故 전미선과 함께 작품을 했던 드라마 피디들의 안타까운 마음도 담았다고. ‘연예가중계’와 마지막 인터뷰 당시, 소탈하고 따뜻했던 고인의 모습은 오늘(5일) 저녁 ‘연예가중계’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이어서 화제의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의 주역! 톰 홀랜드와 제이크 질렌할을 만나본다. 인터뷰 장소인 ‘전통 한옥’부터 갓과 전립 등 한국 전통 모자까지 섭렵해 인터뷰 내내 한국과 사랑에 빠진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특히, 제이크 질렌할은 소품으로 썼던 갓을 돌려주지 않을 거라며 귀여운 투정(?)을 부렸다고. 톰 홀랜드도 한국 영화에도 출연하고 싶다며 한국에 대한 강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서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인터뷰 ‘라이브 초대석’에서는 ‘썸을 부르는 남자들’ 이수근&피오가 연중 스튜디오에 깜짝 출연한다. KBS2의 새 예능 ‘썸바이벌 1+1’으로 뭉친 두 사람! 김희철, 소유 등 다른 출연자들과의 케미에 대해 이야기 나눌 예정. 특히, 누구와도 찰떡 케미를 보이는 이수근이 베스트 예능 파트너를 꼽아본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예능 장인’ 이수근과 ‘예능 대세’ 피오와의 만남은 오늘(5일) 저녁 ‘생방송’으로 확인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영화 ‘봉오동 전투’로 돌아온 명품 배우들! 유해진, 류준열, 조우진과의 만남을 공개한다. 촬영 내내 유해진 성대모사가 난무하는 유쾌한 인터뷰였다고. 또한 유해진은 이전부터 유난히 칼을 쓰는 역할을 많이 했다며, 2002년도부터 시작된 칼과의 인연을 밝혔다고. 잔 칼부터 시작해 지금은 큰 칼을 다룬다고 해 촬영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개성 넘치는 배우들로 가득한 알찬 라인업의 KBS2 생방송 ‘연예가중계’는 7월 5일 (금) 저녁 8시 30분 KBS 2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