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허경환♥김가영, 라면 후폭풍…갑자기 분위기 19금

입력 2019-07-05 09: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호구의 연애’ 허경환♥김가영, 라면 후폭풍…갑자기 분위기 19금

MBC 신나는 로맨스 '호구의 연애' 허경환과 김가영의 와인 데이트가 동호회 회원들 사이에서도 뜨거운 이슈로 떠올랐다.

허경환과 김가영의 ‘MBC 떼고 사적인 만남’ 이후 충주 여행에서 재회한 동호회 회원들은 두 사람에게 와인 데이트에 대해 폭풍 질문을 던진다 . 다른 동호회 회원들이 두 사람의 데이트에 대해 궁금해하자 여성 회원들은 “우리는 가영 언니한테 들은 게 있다”라며 남성 회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채지안이 “라면”이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던지자 남성 회원들은 깜짝 놀라며 경악한다.

그러는가 하면 채지안이 던진 ‘라면’ 한마디에 김민규는 “라면 먹고 갈래 이런 거야?” “집 앞까지 같이 가줬는데 라면 먹고 가라고 한 건가?”라며 혼자 온갖 상상의 나래를 펼친다. 이에 허경환도 당황한 표정을 숨기지 못하면서도 “스토리 괜찮네”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낸다

두 사람의 능청스러움에 다른 회원들은 더욱 당황해 “라면을 오래 먹었다고?” “어른 연애는 못 따라가겠어요”라며 고개를 저어 폭소케 했다. 또 이에 질세라 허경환이 19금 상황극까지 펼치자 남성 회원들은 모두 깜짝 놀라면서도 부러운 눈빛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점점 미궁 속으로 빠진 두 사람의 못다 한 데이트 스토리는 앞으로 여행에서 차차 밝힐 것으로 예고해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허경환과 김가영의 데이트에서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오는 7일 일요일 밤 9시 5분 MBC 신나는 로맨스 '호구의 연애'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