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캐머런 보이스 사망, 동료 배우+팬들 애도 “별보며 기도할 것”

입력 2019-07-08 14:3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캐머런 보이스 사망, 동료 배우+팬들 애도 “별보며 기도할 것”

캐머런 보이스 사망 소식이 전해지자 온라인에서는 애도를 전하는 글이 쏟아진다.

7일(현지시각) CNN 등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캐머런 보이스 가족은 대변인을 통해 “캐머런 보이스가 지속적인 건강 악화로 인해 수명 중 발작을 일으켜 사망했다”고 전했다.

대변인은 “세상은 가장 밝게 빛날 빛을 하나 잃었다. 그러나 그의 영혼은 그를 사랑하는 이들에게 영원히 남을 것”이라며 “사랑하는 아들과 형제를 잃은 이들에 대한 사생활도 보호해달라”고 이야기했다.

캐머런 보이스는 1999년생으로 영화 ‘미러’, ‘이글아이’ 등을 통해 아역 배우로 연기를 시작했다. 이후 ‘그로운 업스’, ‘돌핀 테일2’에 출연했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제시’ 시즌1부터 시즌4까지 출연하기도 했다.

또한, 디즈니 악당 2세들의 판타지 어드벤처를 그린 이야기 ‘디센던츠’에서 열연을 펼친 바 있다. 2012년에는 영 아티스트 어워드 아역연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러나 캐머런 보이스는 지병으로 짧은 생을 마감했다. 그의 사망 소식에 온라인에서는 캐머런 보이스를 애도하는 글이 쏟아진다. 팬들은 캐머런 보이스가 어린 나이에 일찍 유명을 달리했다는 것에 안타까움을 전했다.

동료 배우들과 할리우드 관계자들 역시 캐머런 보이스의 사망에 안타까움을 이야기했다. 캐머런 보이스의 사망 소식에 많은 동료·관계자가 애도를 전했다. 먼저 아담 샌들러는 “재능 넘치던 배우가 너무 빨리 세상과 이별했다”며 “캐머런 보이스, 네가 보여준 사랑에 감사하다. 그리고 너무나도 빨리 너를 떠나보낸 가족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말했다.

‘디센던츠’의 감독 케니 오르테가는 “캐머런 보이스는 항상 주변 사람들에게 웃음과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져다줬다. 그와 함께 작품을 할 수 있어 영광이었고, 그를 알게 돼 기뻤다”며 “항상 하늘에 떠있는 별을 보며 캐머런 보이스를 기리겠다”고 밝혔다.

또한, 영화 제작·배급사 디즈니의 CEO 로버트 아이거는 “캐머런 보이스는 많은 이의 친구였다. 사랑과 재능이 넘치던 그의 가족과 친지들을 위해 기도하겠다”고 말했다.

그 밖에도 많은 이가 캐머런 보이스 죽음을 애도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