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바이벌’ 썸남썸녀 20명→10명…더욱 짙어진 로맨스

입력 2019-07-10 09:5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썸바이벌’ 썸남썸녀 20명→10명…더욱 짙어진 로맨스

오는 7월 10일 방송 되는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이하 썸바이벌 1+1)’이 확 달라진 구성으로 남녀의 섬세한 감정선에 초점을 맞춰 시청자들에게 보다 더 리얼한 로맨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썸바이벌 1+1(연출 강승연)’은 기존의 구성과 달리 참가 인원을 20명에서 10명으로 대폭 조정, 게임 결과에 따라 탈락했던 기존 방식을 탈피했다. 탈락 제도가 없어진 만큼 취향 매칭을 통한 썸 로맨스가 강화될 전망이다.

이날 마트를 찾은 청춘남녀는 등장부터 4MC인 이수근, 김희철, 소유, 피오의 시선을 강탈했다. 청순 대명사 신세경, 워너비 남친 남주혁, 대세 연기돌 정채연을 닮은 빼어난 외모와 더불어 수의사, 헬스 트레이너, 대학생, 댄스 디렉터, 현직 아나운서까지 다채로운 직업군의 청춘남녀들이 참가하여 설레는 탐색 시간을 가졌기 때문.

이를 지켜보던 MC들은 대리만족을 느끼며 연신 설레는 감정을 감추지 못했는데, 특히 김희철은 "나도 저기(마트)로 보내줘”라며 부러움에 몸서리를 쳤다는 후문이다.

또한 참가자들은 취향 선택을 하는 과정에서 원하는 이성과 같은 취향을 뽑기 위해 눈치 싸움을 벌이는 등 미묘한 신경전을 펼쳐 향후 진행될 러브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도 했다.

한편 이날 최종 선택에서는 첫인상 선택 때와는 확 달라진 결과로 누구도 예상치 못한 커플이 탄생하기도 했는데, 이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무더운 여름보다 더 뜨거운 청춘남녀 10인의 리얼 썸 로맨스는 오는 7월 10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KBS 2TV '썸바이벌 1+1'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