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경찰, ‘성폭행 혐의’ 강지환 구속영장 신청

입력 2019-07-11 11: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경찰, ‘성폭행 혐의’ 강지환 구속영장 신청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된 배우 강지환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앞서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지환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9일 밤 10시 50분경 광주시 오포읍 그의 자택에서 긴급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강지환은 여성 스태프 A 씨, B 씨와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 씨를 성폭행하고 B 씨를 성추행한 혐의다. 이들은 회식 후 강지환 자택에서 2차 술자리를 가졌던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같은날 서울에 있는 친구에게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강지환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지금 갇혀 있다”며 신고를 부탁했다. A 씨 친구의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강지환의 자택으로 출동해 A 씨 등으로부터 “잠을 자던 중 성폭행과 성추행을 당했다”는 진술을 확보, 강지환을 긴급 체포했다.

강지환은 1차 경찰 조사에서 “술을 마신 것까지는 기억나는데 그 이후는 전혀 기억이 없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경기성남 분당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된 강지환은 광주경찰서가 아닌 분당경찰서에서 2차 조사를 받았다.

그리고 경찰은 11일 강지환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그런 가운데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초비상이다. 그도 그럴 것이 강지환이 자사에서 제작하는 TV CHOSUN ‘조선생존기’(극본 박민우 연출 장용우)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 중이다. 이에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강지환의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그가 경찰 조사에 임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10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우선 불미스러운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되어 유감이다. 최근 불거진 일에 대해 당사에서도 면밀하게 상황을 파악 중이며, 이번 사안에 대한 심각성과 더불어 배우 관리를 철저하게 하지 못했던 부분에 책임을 통감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 개선에 노력하겠다. 다만, 현재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고 조사 결과가 발표되지 않은 상황이라 어떤 말씀을 드리는 것도 조심스럽다. 또한 피해자 역시 함께 일하던 스태프이자 일원이기 때문에 두 사람을 보호하는 차원에서도 섣불리 입장을 전하기가 조심스러운 점 양해 부탁한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강지환은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할 것이다. 다시 한번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에게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전했다.

또한, ‘조선생존기’를 편성한 TV CHOSUN 측 이번 주 휴방을 결정했다. TV CHOSUN 측은 ““강지환 씨 긴급 체포 건으로 인해 이번 방영 예정인 ‘조선생존기’ 본 방송과 재방송 모두 휴방하기로 했다. 향후 방송 일정에 대해서는 제작사와 논의한 뒤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다음 주 예정된 ‘조선생존기’ 관련 행사에 대해서는 “애초 다음 주 ‘조선생존기’ 행사 일정을 잡았으나, 이번 일로 인해 내부적으로 행사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