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이덴티티’ 붐 “녹화 재밌어 행복…돌아이 인식 바뀌어”

입력 2019-07-12 15:3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스포츠동아DB

‘돌아이덴티티’ 붐 “녹화 재밌어 행복…돌아이 인식 바뀌어”

방송인 붐이 ‘돌아이덴티티’ 출연 소감을 밝혔다.

12일 오후 3시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베스트 웨스턴 서울 가든호텔 2층에서는 라이프타임채널 ‘돌아이덴티티’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최화정, 이본, 붐, 김정우 PD 등이 자리에 참석했다.

붐은 이날 기자 간담회에서 촬영장 분위기는 전하며 “아름다운 누님들과 함께 해서 행복하다. 시간적으로 오래 촬영하면 지칠 수 있는데 수다 떠는 것 자체개 재미있더라”라고 말했다.

붐은 이어 “돌아이들에 대한 생각도 바뀌었다. 열정이라고 생각한다. 녹화가 재미있어서 행복하다. 나 역시 방전된 부분들을 충전시키면서 녹화 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돌아이덴티티’는 누구도 필할 수 없는 예측 불가능한 독특한 캐릭터를 가진 소위 ‘돌아이’들에게 상처 받은 이들을 위해 최강의 언변과 공감 능력을 가진 세 명의 MC가 뭉친 예능 프로그램이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