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T7,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 포함 전곡 하이라이트 공개! 새 앨범 기대감 UP

입력 2019-11-03 10: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GOT7(갓세븐)이 새 앨범 'Call My Name'(콜 마이 네임)의 하이라이트 음원을 공개했다.

3일 0시 공식 SNS 채널에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부터 'PRAY', 'Now or Never (feat. Jonas Blue)', 'THURSDAY', 'RUN AWAY', 'Crash & Burn'까지 총 6개 트랙의 스포일러 영상을 게재하고 컴백 열기를 달궜다.

영상 속 다채로운 사운드는 새 앨범에 이름을 수놓은 화려한 작가진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졌다.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이자 Charlie Puth(찰리 푸스), Jason Derulo(제이슨 데룰로), Eminem(에미넴) 등 유명 아티스트와 작업한 David Brook(데이비드 브룩)의 참여로 퀄리티를 높인 곡이다. 세계적인 믹스 엔지니어 Manny Marroquin(매니 매로퀸)의 협업으로 완성도 높은 사운드를 구현했다.

이틀 동안 공개한 멤버별 리릭 티저 역시 컴백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JYP 수장 박진영과 JB는 작사에 참여해 '처연미'가 돋보이는 가사로 짙은 감성을 더했다.

'Now or Never'는 유명 아티스트와 작업한 세계적인 DJ Jonas Blue(조나스 블루)가 프로듀싱을 맡았고, One Direction(원 디렉션)과 Little Mix(리틀 믹스)의 작곡가 Ed Drewett(에드 드루엣)이 합류해 이목을 끌고 있다.

GOT7 멤버들 역시 직접 곡 작업에 임해 한층 더 높아진 음악적 역량을 펼쳤다.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 작사에 이어 'PRAY', 'THURSDAY' 작사, 작곡에 참여한 JB를 비롯해 진영과 유겸이 각각 'RUN AWAY', 'Crash & Burn' 작사 크레디트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릴리스된 비주얼 티저에서 역대급 콘셉트를 선보인 GOT7은 앨범 스포일러 영상으로 다시 한번 웰메이드 앨범을 예고했다.

특히 섹시 콘셉트와 처연미를 고루 갖춘 컴백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팬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한편, GOT7의 새 앨범 'Call My Name'은 11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GOT7 'Call My Name' ALBUM SPOILER' 영상 화면 캡처)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