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동아닷컴‘s PICK] 이다희, 언니 날 가져요 상

입력 2019-11-08 14: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4회 동아닷컴‘s PICK] 이다희, 언니 날 가져요 상

수상의 가치를 떨어트리는 나눠주기식 시상 NO!
순수한 팬심을 악용해 결과를 조작하는 시상 NO!

대한민국에서 최고로 객관적인 시상식 '동아닷컴's PICK'이 2019년 제4회를 맞이했습니다. 이번에도 공정하게 수상자를 선발했고, 여러분은 상 이름만 들어도 오직 한 사람만 떠오르는 신기한 경험을 하게 됩니다. 수상자와 찰떡궁합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는 ‘동아닷컴’s PICK'. 동아닷컴이 선정한 2019년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한 아티스트들을 소개합니다.


◆ 상 이름 : 언니 날 가져요 상


◆ 선정이유 :


모델 뺨 치는 신장, 시원시원한 이목구비 등 이다희는 어디에 내놓아도 눈에 띄는 신체조건을 갖췄다. 여기에 그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당당한 여성상을 보여준다. 예쁜데 망가지는 걸 망설이질 않으니 당연히 대중의 눈에 들 수밖에 -곽현수 기자

거추장스러운 수식어는 필요 없다. 그냥 멋지다. 애써 멋있다는 느낌을 주지 않아도 존재만으로도 매력이라는 게 완성된다. 분위기는 기본, 말과 행동에는 ‘워너비’임을 증명한다. 배우로서도 셀러브리티로도 손색없다. 때문에 이다희라는 브랜드는 오늘도 여심에게 또 하나의 우상이다. -홍세영 기자

걸크러시 뿜뿜!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에서 시동 걸더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제대로 포텐을 터뜨렸다. 연기력도 비주얼도 패션 소화 능력도 어쩜 이리 우월한지. ‘내 언니’ 하고 싶은 멋짐! 지금은 이다희 전성시대! -정희연 기자

2019년 한 해 동안 ‘재발견’이라는 수식어가 가장 잘 어울렸던 배우. 데뷔 이후 그녀가 완전히 꽃을 피운 한 해라고 말해도 과언이 아닐 터. 앞으로도 당당하게 활동할 그녀의 2020년이 벌써 기대된다. -최윤나 기자

그의 예능감은 미모만큼 빛난다. -국경원 기자

임수정을 보려고 드라마를 봤는데 이다희가 기억에 남았다. 왜 때문에 이 배우의 매력을 이제야 알았을까? 내 워너비를 발견해버렸어! -조유경 기자

지난해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부터 시작된 멋쁨이 올해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www’로 정점을 찍었다. Mnet ‘퀸덤’ 진행자로도 활약하며 아이돌 가수 팬덤에게까지 '언니 날 가져요'라는 반응을 이끌어냈다. -전효진 기자


◆ 소감

안녕하세요 배우 이다희입니다. 제4회 동아닷컴‘s PICK 언니 날 가져요 상을 받게 됐어요. 처음 보는 상 이름이라서 당황하긴 했지만 독특하고 의미 있는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상을 받은 만큼 언니로서 멋진 활동할게요. 고마워요.


◆ 데스크 한 줄 평: 내 언니 하고 싶은 당찬 카리스마_이런 설렘 무엇?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