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최우식-방탄소년단 뷔-폴킴, 픽보이 위해 ‘유스케’ 총출동

입력 2019-11-08 16:4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서준-최우식-방탄소년단 뷔-폴킴, 픽보이 위해 ‘유스케’ 총출동

출구 없는 매력의 소유자, 싱어송라이터 픽보이가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최근 <놀면 뭐하니?-유플래쉬>에 출연해 데뷔 첫 예능 신고식을 치르며 많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킨 픽보이는 이 날 스케치북에 첫 출연했는데, 손은 물론 얼굴 근육과 머리카락 한 올까지 파르르 떨리며 긴장감을 숨기지 못했다.

MC 유희열은 이런 픽보이를 응원하기 위해 녹화장을 방문한 응원단을 언급했다. 배우 박서준, 최우식, 방탄소년단 뷔, 그리고 폴킴까지 픽보이를 아끼는 마음으로 한 걸음에 달려온 이들이 대기실에서 녹화 장면을 지켜보고 있던 것. 든든한 지원군을 향해 픽보이는 “바쁜 와중에 와준 고마운 친구들”이라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유희열은 “픽보이가 좋은 사람이기 때문에 그런 것 같다. 인생을 잘 산 것 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독특한 예명을 가진 픽보이가 그 의미를 공개했다. 음량의 최고점인 피크(Peak)와 보이(Boy)를 더해 만들었다고 밝힌 그에게 다른 후보는 없었는지 묻자 ‘두꺼비집’, ‘프로그하우스’, ‘퓨즈박스’까지 상상치도 못한 이름들을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남들보다 늦었지만 누구보다 진실된 마음으로 음악을 향해 걸어온 시간들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픽보이는 훗날 이 방송을 지켜보고 있을 자신을 향해 영상편지를 남겼는데, “주제 파악 하자”며 늘 겸손할 것을 강조해 응원의 박수를 받았다.

솔직한 음악과 예측 불가능한 매력으로 똘똘 뭉친 픽보이의 무대는 11월 8일 금요일 밤 24시 25분 KBS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