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상재×윤장현, 장미여관→하이브로 새 출발

입력 2019-11-11 07: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밴드 장미여관으로 활동해온 배상재와 윤장현이 보컬과 드럼을 영입, 새로운 팀명으로 새로운 활동을 이어나간다.

소속사 단 뮤직 컴퍼니는 "오는 14일 오후 6시 새롭게 발매될 첫 번째 싱글 앨범은 밴드 멤버들과 작사가 민연재가 공동 참여하여 대중들의 기대감을 충족 시킬 수 있는 음악을 선사할 수 있게 되었으며 앞으로의 4인의 음악 활동에 있어서 많은 분들의 진심 어린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장미여관의 드럼 임경섭은 건강상의 이유로 아쉽게도 앨범 참여 중 아쉽게 빠지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단뮤직컴퍼니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