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이수근에 실제 주먹질” 목격담…충격 실화?

입력 2017-10-13 16:42:00

“강호동, 이수근에 실제 주먹질” 목격담…충격 실화?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강호동 저격수로 대활약했다.

14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동방신기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동방신기는 남성미 넘치는 겉모습과 달리 ‘허당’ 매력을 발산해 형님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놀라울 정도로 성장한 예능감으로 끊임없이 웃음을 자아냈다.

유노윤호는 지치지 않는 댄스 무대로 ‘열정 만수르’라는 별명이 사실임을 증명했다. 특히 유노윤호의 여전한 팝핀 실력을 본 강호동은 마치 ‘X맨’ 시절로 돌아간 듯 감동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최강창민은 이날 강호동 저격수로 재탄생했다. 군대를 다녀오니 강호동과 함께 출연했었던 ‘우리동네 예체능’이 없어졌다고 아쉬움을 표한 것. 이수근은 최강창민이 애정을 가졌던 프로그램이었다며 ‘호동 몰이’를 거들었다.

또한 최강창민은 “강호동이 이수근을 때리는 장면을 본 적 있다”고 폭로하며 다시 한 번 저격을 이어갔다. 강호동은 “네가 말하면 사람들이 진짜로 믿는다”며 불안해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른 형님들 역시 ‘강호동 저격수’가 된 최강창민을 반기며, 함께 헛소문을 생산하는데 최선을 다했다는 후문이다.

동방신기와 함께한 ‘아는 형님’은 14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이수현 기자 sh_lee00@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