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환 “탁재훈, J양과 뜨겁게 열애…” 폭로

입력 2017-11-17 09:40:00


신정환이 탁재훈의 연애 경험을 폭로했다.

16일 밤 방송된 Mnet ‘프로젝트 S:악마의 재능기부’에서는 신정환이 ‘톱스타 총출동 가을 MT’를 기획했다.

이날 탁재훈·신정환은 개그맨 지상렬, 배우 김형범, 임형준, 김진, 래퍼 슬리피, 가수 뮤지, 김성수, 김상혁, 트로트 가수 허민영과 함께 가을 MT를 떠났다.

이어 이들은 야외 게임 후 숙소로 돌아와 손병호 게임을 시작했고, 지상렬은 “너무 뻔한 질문은 하지 말자”라고 말했다.

먼저 뮤지는 출연진들에 “나는 요즘 좋아하는 이성 친구가 있다. 친구 이상으로 좋아해야 한다. 짝사랑은 해당 안 된다”라고 질문했고, 손가락을 접지 않은 출연진들에 “얼마나 상대방이 기분 나빠할지 생각하셔야 한다”라고 충고했다.

이에 탁재훈은 뮤지에 “(손가락을 안 접으면) 상대방이 기분 많이 나쁠까?”라고 물었고, “대실망일 거다”라고 답하자 손가락을 접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지상렬은 “여자 연예인 3명 이상 만난 사람 접어라. 아니면 진하게 한 번이라도 만난 사람 접어라”라고 질문했고, 신정환과 임형준은 손가락을 접지 않는 탁재훈에 “결혼 전에 있었지 않았냐. 우리 입으로 얘기해? J양”이라고 폭로했다. 그러자 탁재훈은 “J양 미안하다”라며 손가락을 접어 폭소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Mnet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