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야구선수, 여자친구 무차별 폭행 영상 공개 논란

입력 2018-03-16 11:12:00
프린트
크게보기

미국 마이너리그 선수 댄리 바스퀘즈(24)의 데이트 폭행 영상이 논란이다.

논란이 불거진 영상은 지난 2016년 8월 와타버거필드 야구장 계단 CCTV가 공개된 것. 미국 KRIS-TV가 입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에는 계단에 들어서자 마자 바스퀘즈가 갑자기 여자친구의 얼굴을 가격한다. 이후 머리카락을 잡고 계단을 끌고 내려온다. 진정이 되나 싶더니 분이 풀리지 않는지 또 한 번 여자친구의 얼굴을 강하게 때려 경악케 한다.

당시 폭행 이틀 뒤 바스퀘즈는 체포됐지만, 곧 풀려난 것으로 전해졌다.

폭행 사건 두달 후 페이스북에는 바스퀘즈와 그의 여자친구가 환하게 웃고 있는 사진이 공개된 것으로 보아 여자친구가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한 용서한 것으로 보인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KRIS-TV.

동아닷컴 연예스포츠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