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하, 배우 → 가수 변신...첫 앨범 ‘사랑중 이별은’ 발표

입력 2018-03-18 15:03:00
프린트

이영하, 배우 → 가수 변신...첫 앨범 ‘사랑중 이별은’ 발표

배우 이영하가 첫 앨범 ‘사랑중 이별은’을 발표했다.

이영하는 지난해 자신의 인생여정을 진솔하게 표현한 발라드풍의 ‘사랑중 이별이’을 발표했다.

‘사랑은 이별이’는 가장 화려한 스타로 은막을 누빌 때도 언젠가 절정에서 내려와야 하는 운명을 예감하듯, 생의 가장 아름다운 사랑의 순간 이미 이별도 시작된다는 운명적인 메시지를 이영하의 호소력 있는 목소리와 리듬으로 조화를 이루고 있다는 호평을 듣고 있다.

이영하는 앨범 발매과 관련해 “이 노래가 사랑을 갈망하는 이들, 사랑의 환희에 눈물겨워하는 이들, 사랑의 소멸에 눈물 짓는 모든 이들에게 따스한 위로와 희망이 되었으면 한다”고 피력했다.

‘사랑중 이별이’은 스트라이트 뮤직 일곱번째 앨범으로서 ‘인생’ 음반을 작사한 이원필이 가사를 쓰고 ‘늪’ ‘아버지’를 작곡한 이현주가 작곡 및 음악감독으로 참여했다.

한편 이영하는 1968년 뮤지컬 배우로 첫 데뷔, 1977년까지 극단‘광장’에서 연극배우 활동을 했다. 같은해 영화‘문’으로 연예계에서 본격적으로 활동하기 시작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