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네 똥강아지’ 김국진♥강수지, 최초 동반 MC 출격

입력 2018-03-19 08:07:00
프린트

MBC가 새 파일럿 프로그램 '가족탐구생활-할머니네 똥강아지'(이하 '할머니네 똥강아지')를 선보인다.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최소 50여 년의 나이 차이로 인해 다른 사고 방식과 라이프 스타일을 가지고 있는 할머니와 손주들의 소통을 담는 프로그램. 고령화와 맞벌이 부부의 증가로 인해 손주들의 육아를 맡는 조부모들이 많아지는 현 세태에서 전혀 다른 모습으로 살아온 할머니와 손주가 어떻게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해 가는지 그 과정을 담아낼 예정이다.

프로그램 MC는 국민적 응원과 관심을 받고 있는 김국진, 강수지 커플이 맡았다. 결혼을 앞둔 두 사람이 동반 MC를 맡은 것은 이번이 최초라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티저에서도 다정한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가족 구성원 중 할머니와 손주가 중심이 되어 서로에 대해 궁금증을 풀고, 소통과 공감을 통해 세대 차를 좁혀가는 가족 탐구 프로그램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때로는 유쾌한 해프닝을, 때로는 조손 간의 애틋함을 보여주며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는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할머니네 똥강아지'는 총 2부작으로 방송되며 오는 3월 29일(목) 저녁 8시 55분에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연예스포츠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