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도시, 근황 공개…요거트 광고 모델 선정

입력 2018-04-16 10:01:00
프린트
크게보기

이다도시, 근황 공개…요거트 광고 모델 선정

방송인 이다도시가 유산균 전문 브랜드의 신 제품 모델로 선정됐다.

해당 요거트 브랜드의 본고장인 프랑스 출신이자 평소 철저한 건강 관리와 함께 밝고 쾌활한 모습으로 많은 주부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이다도시. 그는 이번 광고에서 장 환경 변화를 경험해 보라는 광고 메시지를 톡톡 튀는 특유의 말투와 유행어로 권유해 눈길을 끈다.

브랜드 관계자는 “프리미엄 제품의 특별함을 전달하고자 프랑스 출신의 숙명여대 교수이자 방송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이다도시를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프랑스 출신 이다도시는 1992년 연세대학교 한국어학당 학생으로 처음 한국에 온 후‘EBS 프랑스어 회화’에 보조강사로 출연했다. 각종 방송 활동을 통해 큰 사랑을 받은 그는 “울랄라” 등의 유행어를 만들었다. 1996년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했다. 1993년 결혼한 남편과 16년만인 2009년 이혼한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현재 숙명여대 프랑스언어문화학과 전임교수로 재직 중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