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소유-이홍기, 묘한 기류…제2의 전현무♥한혜진으로?

입력 2018-07-12 23:59:00
프린트

‘인생술집’ 소유-이홍기, 묘한 기류…제2의 전현무♥한혜진으로?

소유와 이홍기가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신규 예능 ‘이타카로 가는 길’의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 소유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연애대작 코너에서 소유는 “뻔한 남자가 이상형”이라고 말했다. 그는 “워낙 생각이 많은 스타일이다. 생각할 것들이 많기 때문에 남자친구까지 내가 생각이 많아지게 만드는 게 싫다. 머리 쓰는 연애가 싫다”며 “연애도 감정 소모도 귀찮다. 복잡하고 재고 따지는 게 싫다. 거짓말하지 않고 뻔 하게 속이 보이는 남자가 좋다”고 밝혔다.

이홍기는 연애대작에서 “본능적으로 연애하자”고 내걸었다. 이홍기는 “재는 것을 잘 못한다. 티를 많이 낸다. 관심이 있으면 적극적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야기 해주지 않으면 모른다. 여자친구가 화난 것 같으면 화가 난 이유를 묻는다”고 고백했다. 이에 소유는 “맞다. 바로 그게 내가 원하는 것”이라고 털어놨다. 소유의 이상형이 이홍기와 같은 남자였던 것.

이에 한혜진은 “둘이 잘 어울린다”고 말했고 소유와 이홍기는 수줍게 웃었다. 순간 묘한 분위기가 조성됐다. 이들을 지켜보던 멤버들은 “제2의 전현무 한혜진이 되는 거냐”고 환호했다. 김희철은 “이홍기는 여자친구가 생기면 아낌없이 잘 해주는 스타일이다. 감정 표현도 다 한다”고 거들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