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희’ 홍상수, 이혼조정 불성립… 이혼 소송 제기할까

입력 2018-07-20 22:46:00
프린트
크게보기

‘♥김민희’ 홍상수, 이혼조정 불성립… 이혼 소송 제기할까

홍상수 감독의 이혼 조정이 불성립됐다.

20일 한 매체는 법조계 말을 빌려 18일 진행된 홍상수 감독과 아내 A 씨의 이혼 조정이 종국 조정불성립으로 마무리됐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홍상수 감독이 다시 아내 A 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할지 주목된다.

앞서 2016년 6월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불륜 사실이 알려졌다. 홍상수 감독은 1985년 결혼, 슬하에 대학생 딸을 두고 있었기에 두 사람의 관계는 세간을 떠들썩하게 했다.


불륜이 알려지기 전인 2015년 9월 홍상수 감독은 아내와 딸에게 김민희의 존재를 알렸고, 가족을 떠나 지내고 있다고 알려져 비난 받았다.


이후 지난해 2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해 스킨십을 하기도 했고, 그로부터 한달 뒤인 지난해 3월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두 사람은 불륜 사실을 인정했다.


홍상수 감독은 김민희와의 불륜을 공개적으로 인정한 뒤 아내와 이혼 소송을 시작했다. 이와 함께 김민희와 계속해서 영화 작업을 하고 있다.


앞서 재판부가 홍상수 감독의 이혼 소송에 대해 조정 결정을 내렸다. 이혼 조정은 정식적으로 재판을 거치지 않고 협의를 통해 이혼을 하는 절차. 하지만 조정불성립으로 결론지어졌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