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선 “비가 오면 이재명이 그립다…”

입력 2018-09-20 09:01:00
프린트
크게보기

김부선 “비가 오면 이재명이 그립다…”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경기지사가 가끔 그립다고 말했다.

김부선은 19일 자신의 SNS에 강용석 변호사가 진행하는 유튜브 방송 '가로세로 뉴스타파'에서 진행된 단독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김부선은 인터뷰 중 이재명 지사를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솔직히 찬 바람 불고 비가 오는 날은 가끔 그립다. (이 지사와) 재밌었다. 좋은 추억이 있었기에 그렇다"고 말했다.

이어 "사생활이라 마음 속에 품고 이 지사가 잘 되길 바라며 지냈지만 (이 지사가) 나를 정신병자로 만들었다"며 "여러분 같으면 고발당하고 매 맞고 욕 듣고 허언증이라고 하는데 반격을 안 할 건지 여쭤보고 싶다"고 했다.

그는 또 옥수동 이야기가 나오자 “이재명씨가 드나든 곳도 옥수동 아파트”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그러면서 이재명 지사에게 한마디 해달라고 하자 “지도자 인성이 비틀어지면 그 고통은 국민이 고스란히 겪는다”면서 “김부선이 비록 배운 것 없고 가진 것 없어도 거짓말하고 살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김부선은 지난 18일 이재명 지사를 공직선거법 위반과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서울남부지검에 고소한 바 있다.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