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미선, 3중 추돌 사고 “울음 터트리며 도움 호소”

입력 2018-09-20 11:52:00
프린트

박미선, 3중 추돌 사고 “울음 터트리며 도움 호소”

방송인 박미선이 3중 추돌 사고를 당했다.

20일 스포츠경향 측은 박미선이 19일 밤 11시45분경 자유로 이산포 IC에서 대화역 사거리 들어오는 방향에서 정차를 하다, 다른 차량이 들이받아 부상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정차 중 가해 차량이 뒤에서 추돌하면서 큰 사고로 이어진 것. 당시 가해 차량 운전자는 휴대 전화를 보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당시 박미선은 울음을 터트리며 도움을 호소했고,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다행이 박미선의 부상이 크지 않아서 퇴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