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대인기피증, 공황장애…내 편이 없다” 심경 토로

입력 2018-10-15 15:34:00
프린트
크게보기


배우 설리가 정신적으로 힘들었던 심정을 토로했다.

설리는 오늘(15일) 자신의 SNS를 통해 ‘진리상점 D-8’ 이라는 짤막한 영상을 게재했다. ‘진리상점’은 설리가 CEO로 변신해 팝업스토어를 운영하는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

설리는 "대인기피증, 공황장애…. 공황장애는 어렸을 때부터"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가까웠던 사람조차 날 떠난 경험이 있고, 사람에게 상처를 많이 받았다. 그 때 확 무너졌다. 내 편이 없고, 날 이해해준 사람도 없었다"고 털어놨다.

한편 ‘진리상점’은 오는 23일 공개된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