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연애의 맛’ 황미나, ♥김종민 15년 지기 친구들과 특별한 만남

입력 2018-10-18 09:51:00
프린트

[DA:클립] ‘연애의 맛’ 황미나, ♥김종민 15년 지기 친구들과 특별한 만남

TV CHOSUN 예능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김종민이 황미나의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소원 요정 ‘종Genie’로 나선다.

지난 7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4회분에서는 한강 데이트에 나선 종미나 커플이 ‘라맥 먹방’에 이어 2차 ‘치맥 먹방’을 선보여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했던 상황. 더욱이 소원 내기에서 이긴 황미나가 김종민에게 ‘퇴근길 데리러 오기’, ‘오빠 친구들과 함께 만나기’라는 두 가지 소원을 전하면서, 앞으로 이어질 두 사람의 연애를 기대하게 했다.

이와 관련 18일(오늘) 오후 11시로 날짜와 시간을 이동해서 방송되는 ‘연애의 맛’ 5회에서는 김종민이 황미나의 소원을 적극 수행하면서, 더욱 깊어지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긴다. 김종민은 황미나의 첫 번째 소원인 ‘퇴근길 데리러 오기’를 시행하기 위해 황미나의 회사로 향한 터. 하지만 퇴근 시간 도로 위에서 꿈쩍도 하지 않는 차 안에서 갇히는 난관에 부딪치고 말았다. 결국 우여곡절 끝에 황미나의 회사 앞에 도착한 김종민은 괜히 차 앞에서 포즈를 취해 보이며 황미나를 기다렸고, 김종민이 온 줄 몰랐던 황미나는 “멋있어. 자랑하고 싶다”라는 말과 함께 함박웃음을 지었다.

이어 김종민은 황미나의 두 번째 소원인 ‘친구 소개해주기’를 들어주기 위해 15년 넘게 알고 지내 온 가장 친한 지인들을 소개했다. 그리고 김종민의 친구들은 황미나가 좋아하는 해산물 요리를 준비하는 등 세심한 배려로 황미나의 어색함을 녹여냈다. 그러나 자리가 무르익을 즈음, 황미나가 갑자기 “오빠 여자 친구 본 적 있어요?”라는 기습 질문을 건넨 것. 이에 친구들이 “방송용? 비방용?”이라고 응수하며 폭탄 발언을 터트려 김종민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그런가하면 종민의 친구들은 황미나에게 결혼에 대한 생각을 묻는 등 황미나의 의중을 파악하기 위해 질문을 건넸던 상태. 이에 황미나는 “원래는 늦게 하려 했지만, 최근 들어 생각이 달라졌다. 점점 스며드는 것”이라고 결혼에 대한 가치관을 드러내며, 김종민과의 사이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음을 내비쳤다.

뿐만 아니라 김종민 역시 황미나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데뷔 19년 차 프로 예능인의 모습과 달리, “방송을 하면서도 방송이 안 될 때가 있다”는 말과 함께 솔직한 속내를 털어놔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에 MC 최화정은 “너무 일찍 고백해서 설렐 일이 있을까 했는데 있네”라며 설레어했고, 박나래 역시 “이 커플만 보면 연애하고 싶다”며 잊고 지냈던 연애 세포를 끄집어냈다. 과연 MC들마저 설레게 만든 김종민의 속마음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은 “매회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종미나’ 커플이 더욱 가까워지고 있다”라며 “특히 이번 방송에서는 그동안과는 180도 다른 커리어우먼다운 황미나의 모습도 담긴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5회분은 18일(오늘) 밤 11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