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천정명X윤은혜, #위장 로맨스#진짜 사랑#설렘

입력 2018-10-18 09:59:00
프린트

‘설렘주의보’ 천정명X윤은혜, #위장 로맨스#진짜 사랑#설렘

천정명과 윤은혜가 심장어택(Heart Attack) 드라마로 전국에 ‘설렘주의보’를 발효한다.

오는 31일 수요일 밤 11시 대망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제작 (유)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 분)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여배우 윤유정(윤은혜 분)이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예측불허 위장 로맨스다.

천정명(차우현 역), 윤은혜(윤유정 역), 한고은(한재경 역), 주우재(성훈 역) 등의 배우군단과 함께 올 하반기를 달달하게 만들 역대급 로맨스로 안방극장 공략에 나서는 가운데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간지럽힐 ‘설렘주의보’만의 매력 포인트를 짚어봤다.

● 위장 로맨스 #쉿! 비밀

사랑을 믿지 않는 남자 차우현과 운명을 기다리는 사랑꾼 윤유정은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낸다. 어느 하나 접점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두 사람은 저스트(Just) 비즈니스 관계를 지향, 절대 들켜서는 안 될 위장 로맨스를 펼칠 예정으로 두 사람이 이토록 스펙터클한 사건을 계획하게 된 이유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 진짜 사랑 #트루 러브

‘설렘주의보’의 또 다른 주목할 부분은 차우현과 윤유정의 이야기를 통해 시청자들 또한 진짜 ‘사랑’을 깨닫게 된다는 점이다. 각자의 목표를 위해 손을 잡았지만 어느 날 불현 듯 찾아온 열병 같은 사랑을 마주한 이들이 진심을 알게 되는 과정과 감성적인 멜로는 사랑이란 무엇인지 그 의미를 전하며 보는 이들의 가슴을 요동치게 만든다.

● 설렘주의보 #케미

‘설렘주의보’를 이끌어가는 차우현과 윤유정의 은근한 썸 로맨스가 심박수를 높인다. 전혀 다른 줄만 알았던 이들이 생각지 못한 곳에서 서로의 비슷한 점을 발견하게 되면서 감정을 쌓아가고 두 사람 사이 핑크빛 기류를 감지할 수 있는 심쿵 요소들이 극에 흥미를 더한다. 특히 천정명과 윤은혜의 신선한 케미에 기대지수가 상승하고 있다.

한편, 천정명과 윤은혜가 빚어낼 로맨스 만렙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10월 31일 수요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