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리뷰] ‘같이 걸을까’ god, 송혜교와 깜짝 인연 “빤스(?)차림인데 방문…”

입력 2018-10-19 13:53:00
프린트

[DA:리뷰] ‘같이 걸을까’ god, 송혜교와 깜짝 인연 “빤스(?)차림인데 방문…”

‘같이 걸을까’에서 god와 송혜교의 깜짝 인연이 공개됐다.

지난 18일 밤 11시에 방송된 JTBC ‘같이 걸을까’ 2회에서는 산티아고 순례길 이틀 차 여정을 함께 하는 god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데뷔 20주년을 앞둔 멤버들은 20년만큼의 추억을 떠올리며 진솔한 이야기를 전해 공감과 웃음을 안겼다.

이날 오랜 시간 걸으며 지친 멤버들은 god 활동 시절과 관련된 단어로 끝말잇기를 시작했다. ‘고생’-‘생방송’으로 이어지며 각 단어에 얽힌 추억을 이야기하던 중, 송으로 시작하는 단어에서 박준형과 손호영이 동시에 ‘송혜교’를 외쳤다.

사연인 즉, 배우 송혜교가 신인시절 함께 시트콤 ‘순풍 산부인과’에 출연한 인연으로 god의 숙소를 방문했던 것. 박준형은 “그때 ‘빤스 차림’으로 있었는데 혜교가 우리에게 먹을 것을 주러 왔었다”며 다소 아찔했던 추억을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god는 숙소에서 머물며 이제는 가장이 된 ‘아빠’들의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고, 서스럼 없는 ‘장 활동’까지 공유하는 등 꾸밈없는 모습으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다음 예고편에서는 베일에 싸인 한 청년과 god의 전화 연결이 공개돼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박준형은 “정말 잘생겼다, 아이돌이다. 시간이 정말 많이 지났다”라며 영상 통화 화면 속 청년에게 감탄해 궁금증을 안겼다.

god의 20년 우정이 함께하는 순례길 여정은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

사진|JTBC ‘같이 걸을까’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