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측 “현재 간암 초기, ‘황후의 품격’ 하차 결정” [공식입장]

입력 2018-10-19 17:10:00
프린트

김정태 측 “현재 간암 초기, ‘황후의 품격’ 하차 결정” [공식입장]

배우 김정태가 간암 투병 중이다. 이에 SBS 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도 하차한다.

19일 오후 한 매체는 김정태가 현재 간암 투병 중이며 촬영 중이던 ‘황후의 품격’에서도 하차하게 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김정태의 소속사 더퀸 AMC 측은 동아닷컴에 “김정태 씨가 간암 투병 중인 것이 맞다. 드라마 촬영 중에 얼굴이 붓고 몸 상태가 안 좋아져서 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았다가 간암을 발견했다. 간암 초기로 현재 입원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다만 드라마를 촬영하기에는 무리가 있어 ‘황후의 품격’에서는 물러나게 됐다”며 “다행히 제작진의 배려로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치료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사진│동아닷컴DB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