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미 득녀 후 첫 공식석상, DJ로 19금 풀사이드 파티!

입력 2018-12-07 13:30:00
프린트

안소미 득녀 후 첫 공식석상, DJ로 19금 풀사이드 파티!

개그우먼 안소미가 득녀 후 연예계 복귀를 알렸다. 연예계 대표 DJ로 활동중인 박명수(DJ G-PARK)와 박나래(DJ NARAE) 구준엽 김성수 등과 함께 한 무대에 선다.

소속사 지앤미디어는 7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안소미가 30일 아일랜드 캐슬에서 열리는 ‘2018슈퍼디셈버페스티벌’에서 디제잉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안소미는 2부 풀사이드 파티에 디제이로 참여한다.

안소미는 KBS 2TV ‘개그콘서트’를 통해 시청자를 만나며, DJ로도 맹활약했다. 지난 4월 동갑내기 회사원과 1년 4개월의 열애 끝에 결혼한 안소미는 지난 9월 21일 딸 로아를 출산 후 육아에 전념하다 100일만에 컴백을 알린 것.

한편, ‘2018슈퍼디셈버페스티벌’ 2부는 성인전용 풀사이드 파티에는 성대현(R.ef), 아웃사이더, 장문복, 안소미, 이상호, 이상민, 김성수(쿨), 춘자, 쇼타임밴드, 미스K, 레이카, 두유(걸그룹 스위치)가 출연한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