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성림프종 확진…허지웅 암투병 고백에 유세윤 “우리 형아 힘내요”

입력 2018-12-12 15:13:00
프린트
크게보기

악성림프종 확진…허지웅 암투병 고백에 유세윤 “우리 형아 힘내요”

작가 허지웅이 암 투병 중임을 고백한 가운데 동료 연예인 유세윤이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유세윤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허지웅과 함께 찍은 사진을 여러장 게시하면서 “형아. 잘 버티어서 빨리 또 같이 쇼핑하고 서핑가자. 마음이 따뜻한 형, 늘 배려해주는 형, 날 공감해주는 형. 우리 형아 힘내요”라고 쾌차를 기원했다.

이날 허지웅은 SNS를 통해 암 투병을 고백했다. 그는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습니다. 혈액암의 종류라고 합니다.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 지 좀 되었는데 미처 큰 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습니다”라며 “확진까지 이르는 요 몇 주 동안 생각이 많았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건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입니다. 어제 마지막 촬영까지 마쳤습니다. 마음이 편해요”라고 털어놨다.

허지웅은 “지난 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습니다”라고 알리면서 “<버티는 삶에 관하여>에서 말씀드렸듯이 저는 ‘함께 버티어 나가자’라는 말을 참 좋아합니다. 삶이란 버티어 내는 것 외에는 도무지 다른 방도가 없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우리 모두 마음속에 끝까지 지키고 싶은 문장 하나씩을 담고,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냅시다. 이길게요. 고맙습니다”라고 전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