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골목식당’ 백종원-조보아도 충격…피자집 폐업 외쳤다

입력 2018-12-19 10:55:00
프린트

‘골목식당’ 백종원-조보아도 충격…피자집 폐업 외쳤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청파동 하숙골목 편에서는 지금껏 만나보지 못한 역대급 괴짜 사장님의 가게 점검 현장이 공개된다.

개성 있는 스타일의 사장님이 운영하는 피자집은 어설픈 조리과정으로 예약손님을 기다리게 하는 준비성 제로의 모습을 보여 3MC를 충격에 빠트렸다. 이런 심각한 문제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성내동 피맥집은 피자에 대한 모욕”이라고 거침없는 지적으로 본인 피자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이에 백종원이 시식을 했지만, 음식의 묘한 식감과 정체 모를 시큼한 맛에 충격을 금치 못했고 ‘공식 맛없슐랭’ 조보아까지 소환했다. 조보아는 시식 후, 표정을 숨기지 못한 채 “식감이 0 같다’라며 역대급 시식평을 남겼다. 조보아의 시식평에 MC 김성주 또한 궁금함을 참지 못하고 피자를 시식했는데, MC들의 시식평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시식을 끝낸 백종원은 문제의 근원을 찾기 위해 부엌을 급습했고 부엌을 살피던 백종원은 급기야 “폐업”을 외쳤다. 과연, 첫 점검부터 분노의 ‘페업’을 외치게 한 피자집의 문제점은 무엇일지, 모두를 충격에 빠트린 피자집 급습현장은 19일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