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리뷰] 윤문식 재혼 “18세 연하 아내는 천사♥…뜨겁다”

입력 2019-02-22 10:10:00
프린트
크게보기

[DA:리뷰] 윤문식 재혼 “18세 연하 아내는 천사♥…뜨겁다”

배우 윤문식이 18세 연하 아내에 대해 “천사”라며 애정을 과시했다.

22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 속 ‘공감 토크 사노라면’ 코너에서는 ‘황혼에 새로운 사랑이 찾아온다면’이라는 주제를 다뤘다.

이에 아내와 사별 후 만난 지금의 18세 연하 아내에 대해 언급한 윤문식. "아내가 천년만년 살 줄 알았는데 떠나보낸 뒤 힘들었는데, 천사가 내려왔다. 그 천사가 지금의 아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외롭고 힘든 길을 혼자 살지 않고 누구랑 만나서 사는 게 얼마나 바람직한 일인가. 황혼의 사랑도 젊은이들의 사랑보다 뜨거울 수 있다”며 “68세에 새로운 사랑을 만나서 10년 동안 사고 한 번 안 치고 잘 살고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다수의 패널은 호칭, 재산 문제 등을 언급하며 황혼 재혼의 단점을 지적했다. 이에 대해 윤문식은 “재산은 자식들에게 미리 나눠줘라”면서 “호칭 문제는 금방 정리되긴 힘들다. 딸이 (재혼한) 아내에게 ‘엄마라고 부르기 힘들다’고 울었다. 아줌마라고 불렀다. 그런데 손녀가 ‘왜 할머니한테 아줌마라고 해?’라고 한 뒤로 딸이 엄마라고 부른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사진|KBS1 '아침마당'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