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전현무X유병재X문근영, ‘2019 서태지와 아이들’ 결성

입력 2019-03-22 13:30:00
프린트
크게보기


[DAY컷] 전현무X유병재X문근영, ‘2019 서태지와 아이들’ 결성


‘선을 넘는 녀석들’에서 전현무, 문근영, 유병재가 ‘서태지와 아이들’을 결성한 모습이 포착됐다. 댄싱머신 유병재를 필두로 일렬로 서서 ‘발해를 꿈꾸며’ 뮤직비디오 속 명장면을 재연해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23일 토요일 오후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한반도 편’(연출 정윤정)에서는 전현무-문근영-유병재가 DMZ를 향해 가는 철원 탐사 도중 서태지와 아이들 뮤직비디오 촬영지를 발견하고 ‘선녀들’판 ‘서태지와 아이들’을 결성(?)한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에는 익숙한 공간이 눈길을 모으는데, 선녀들이 찾아간 ‘노동당사’가 바로 서태지와 아이들의 ‘발해를 꿈꾸며’ 뮤직비디오 촬영지였던 것. 이에 유병재는 다른 선녀들 앞에서 남다른 댄스 실력을 선보이며 ‘발해를 꿈꾸며’ 뮤직비디오 속 명장면을 완벽하게 보여줬다고.

유병재의 춤을 따라하며 귀여운 웃음을 짓고 있는 문근영과 ‘서태지와 아이들’의 멤버가 되기 위해 온몸을 불태우는 전현무의 모습도 포착돼 폭소를 자아낸다.

특히 선녀들은 유병재의 주도 아래 열을 맞춰 화려한 군무를 선보이는가 하면 그때 그 시절 뮤직비디오를 찍듯 포즈를 취하는 모습까지 보여주며 ‘2019년 서태지와 아이들’의 재탄생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한반도 편’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