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이, 기생 행수 된다…TV조선 ‘조선생존기’ 캐스팅 [공식]

입력 2019-05-17 11: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신이, 기생 행수 된다…TV조선 ‘조선생존기’ 캐스팅 [공식]

배우 신이가 TV조선 '조선생존기'에 출연한다.

17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신이의 사진과 함께 "배우 신이가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 캐스팅됐다"며 출연 소식을 알렸다.

공개된 사진 속 신이는 아름다운 한복 자태로 기품 넘치면서도 도도한 분위기를 물씬 풍기고 있다. 특히 신이는 '조선생존기'의 대본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조선생존기'는 국가대표 양궁 선수 출신의 택배 기사인 2019년의 청춘 한정록(강지환)이 조선시대로 날아가 사람대접 못 받는 조선시대의 청춘 임꺽정(송원석)을 만나 기적을 이루어 나가는 유쾌 활극으로, 극 중 신이는 기생 행수 역을 맡아 강지환, 경수진, 송원석, 박세완 등과 함께 호흡을 맞춘다.

신이가 맡은 기생 행수는 사교계의 장 명월관의 최고 기생으로, 조선시대 고위 관료들부터 2019년에서 조선시대로 날아간 인물들까지 다양한 인물들과 만나며 임팩트 있는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신이는 앞서 TV조선 '대군-사랑을 그리다'를 통해 완벽한 사극 비주얼과 특유의 개성 넘치는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한 바 있어, 이번 드라마에서는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그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1998년 영화 '여고괴담'으로 데뷔한 신이는 영화 '색즉시공', '가문의 부활-가문의 영광 3', '위대한 유산', SBS 드라마 '발리에서 생긴 일', MBC 드라마 '훈장 오순남' '소림사에는 형님이 산다', TV조선 '대군-사랑을 그리다' 등에 출연해 신스틸러로 사랑받았으며, tvN '엄마 나 왔어', MBC every1 '비디오 스타', MBN '동치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거침없는 입담과 예능감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신이가 출연하는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조선생존기'는 오는 6월 8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