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앙카 초프라, 길거리 가슴노출→민망+감탄 [포토화보]

입력 2019-10-10 17: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프리앙카 초프라, 길거리 가슴노출→민망+감탄 [포토화보]

할리우드 배우 프리앙카 초프라의 꽃무늬 원피스가 화제가 됐다.

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 한 거리에서 포착된 프리앙카 초프라는 이날 꽃무늬 원피스를 입어 아름다운 몸매와 미모를 자랑했다. 또한 그녀는 길거리에서 가슴이 파인 노출 의상을 입어 사람들에 민망함과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1982년생 프리앙카 초프라는 2002년 영화 'Thamizhan'로 데뷔 했으며, 배우로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